본문 바로가기

자연과 명소

home 남구여행 > 자연과 명소 > 동명불원
  • facebook
  • twitter
  • twitter

동명불원
DONG MYEONG TEMPLE

기본정보

  • 위 치 : 부산 남구 신선로 428(용당동)
  • 연 락 처 : 051-626-1516
  • 이용시간 : 09:00 ~ 18:00
  • 홈페이지 : http://www.btbf.kr

사진정보

  • 동명불원 외관
  • 동명불원 외관

관광지소개

동명불원 외관
용당동 용비산(龍飛山)에 자리잡고 있는 동명불원(東明佛院)은 동명목재 회장 고 강석진 씨가 국가번영과 부모의 왕생극락을 빌고 동명의 산업현장에서 일하는 1만여명의 동명 가족들의 행운을 위해 건립했다. 대웅전 내부에는 석가세존을 중심으로 좌편에 미륵보살, 우편에 제화 갈라보살 등 3본을 모셨고, 좌불은 우리나라에서 제일 큰 16m이며 법담의 크기도 499㎡나 된다.

법당의 가운데에는 기둥없는 특수 공법을 사용했고 내부 천장의 중앙에 4마리의 용머리를 조화시 켰으며 양쪽 벽에는 비천상을 새겼다. 극락전 나한전 관음전이 갖추어져 있었고, 칠성각 산신각 독성각은 2층으로 설계하고 2층에는 불교서적을 진열했다.
사천왕문의 설계는 입상으로 하였고 효자 효부를 기리기 위해 만든 덕성탑 남자의 덕망과 여자의 덕성을 상징하며 모든 선남선녀는 불법에 귀의하여 덕망과 부덕을 잘 닦아야 한다는 뜻을 담은 부덕탑이 있다. 산신각의 산신은 불원이 자리잡은 산령님을 정중히 모셨다. 동명불원으로 들어가는 입구에는 대관문이 있고 주변에는 인공으로 된 바위만한 정원석을 쌓아 사찰의 위용을 돋보이게 했다. 트럭 1대에 정원석 1개를 싣고 올 정도로 큰 돌들 뿐이다.

동명불원에는 법구사물 중 하나이며 세계최대의 법종인 동명불종이 있는데 무게가 27톤으로 경주 에밀레종보다 6톤이나 무겁다.

종의 사방면의 모양은 연화좌 위에 무릎을 세우고 공양하는 공양상과 비천상 주위에 보상화를 구름과 같이 피어오르게 한 것으로 되어 있고 천상으로 천의와 영락등이 휘날리고 있는 에밀레종(국보29호)의 비천상과 구름 위에 서서 서로 마주보며 무릎을 세우고 하늘을 날며 공후와 생을 주악하는 강원도 상원사종(국보36 호) 비천상의 두 모습을 참고하였다.
동명불원 외관
문양에 있어서도 장식문형과 비천상, 여래상, 보살상, 동자상 등 상징적인 조상이 있으나 이 불종은 비천상의 문양을 택하였다. 무거운 거종을 메어 단 들보에는 관세음보살 육자 대명왕 진언 옴마니반 메홈의 범자가 씌어 있다. 박달나무의 종채는 네 가닥의 쇠사슬로 매어져 있고, 좌우 양편에서 두 사람이 치도록 되어있다. 종의 북쪽면은 동명불종이라는 이름을 새겼고, 남쪽면은 서기 2520년 4 월 8일 단 기 4309년 4월 8일로 조성시기를 밝혀 놓았다.

찾아오시는길

교통정보

  • 버스

    27,131 : 오륙도 SK뷰 후문
  • 도시철도

    도시철도 2호선 : 경성대, 부경대 역 하차 후 버스 환승

만족도조사 ㅣ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와 편의성에 만족하셨습니까?

  • 5점(매우만족)
  • 4점(만족)
  • 3점(보통)
  • 2점(불만)
  • 1점(매우불만)
등록하기
  • 담당부서 : 문화체육과 문화예술팀  
  • 담당자 : 전귀련
  • 전화번호 : 051-607-4067
open  출처표시 상업용금지 변경금지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